2020.03.26 (목)

  • 흐림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17.4℃
  • 흐림서울 19.6℃
  • 대전 16.0℃
  • 흐림대구 15.0℃
  • 울산 14.6℃
  • 흐림광주 16.4℃
  • 부산 15.0℃
  • 흐림고창 15.9℃
  • 흐림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17.2℃
  • 흐림보은 16.3℃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5.4℃
  • 흐림거제 12.7℃
기상청 제공

기획 · 특집

울진의 명소-(2) 불영사계곡

 

 

 

울진군 근남면 행곡리에서 서면 하원리까지 15km 에 이르며 기암괴석과 깊은 계곡, 푸른 물은 가히 절경이다. 1979년 12월 11일 명승 제6호로 지정되었으며 여름철에는 계곡 피서지로, 봄·가을은 드라이브코스로 각광을 받고 있고, 겨울철에는 설경을 구경할 수 있어 사시사철 관광객이 끊이지 않고 있다.

 

또한 계곡을 내려다 볼 수 있는 전망대가 계곡의 중간지점에 2개소(불영정, 선유정) 있으며, 불영사계곡은 여름철(7∼8월) 한시적으로 비지정 관광지로 지정.운영(수수료 징수)하고 있다. 의상대, 창옥벽, 조계등, 부처바위, 중바위, 거북돌, 소라산 등 온갖 전설이 얽혀 있는 절경지가 많다.

 

자료제공=울진군

 

【글=김종태 부장 · 장기욱 차장 / 사진=김동열 편집위원】


제공=국제일보


울진군 개별(공동)주택가격 열람 및 의견청취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올해 1월 1일 기준 개별(공동)주택가격을 4월 8일까지 주택소유자와 법률상 이해관계인에게 열람하고 의견을 받는다. 개별(공동)주택가격은 주택가격공시제도에 따라 건물과 부속 토지 등을 통합 평가한 것이다. 국토교통부 및 각 지자체는 매년 주택의 특성 등을 조사·산정한 가격에 대해 주택소유자와 이해관계인의 의견을 수렴하고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최종 개별(공동)주택가격을 공시한다. 올해 개별주택가격 열람은 울진군 재무과, 주택소재지 읍·면사무소에서 할 수 있으며, 의견이 있는 주택 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은 적정한 의견가격을 기재한 의견서를 작성해 열람기간 동안 제출하면 된다. 공동주택가격은 같은 기간에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http://www.realtyprice.kr) 에서도 열람 및 의견 제출이 가능하다. 의견이 제출된 주택가격에 대해서는 주택의 특성, 인근 주택과의 가격 균형 등 적정 여부를 재조사하고 한국감정원의 검증과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그 결과를 개별 통지하게 된다. 최종 결정된 주택가격은 오는 4월 29일 공시하며 이후 재산세와 주민세 등 각종 조세와 건강보험료 등의 부과기준으로 활용된다. 울진군은 주

경북도의회, 日정부 도 넘은 역사왜곡 강력 규탄

경상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24일 독도는 일본 고유의 영토이며 한국이 불법점거 하고 있다는 등의 부당한 영유권 주장을 담은 일본 중등학교 사회과 교과서가 일본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한 것과 관련해 도넘은 역사왜곡을 일삼는 일본의 군국주의적 망령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경상북도의회는 일본의 중등학교 사회과 교과서 검정결과에 대해 미래세대에 그릇된 역사관을 가르쳐 후일 영토분쟁의 불씨를 남기는 비교육적 행위로 지탄받아 마땅하며, 국제사회의 비난을 피할 수 없는 도발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일본정부가 겉으로는 미래지향적 한·일 동반자 관계를 열어가겠다고 주장하면서 실상은 제국주의적 침략근성을 버리지 못한 채 앞장서서 역사적 사실을 날조하고, 근거 없는 주장을 교과서에 명기하는 작금의 행태에 대해 엄중하게 경고했다. 아울러 일본은 대한민국 독도를 자국의 영토로 표기한 교과서를 즉각 폐기하고 미래세대에게 올바른 역사 인식과 상호 존중의 자세를 가르치는 것이 진정으로 한·일 양국의 공동번영과 우호를 위한 길임을 인식하고, 이제라도 가해자로서의 역사적 책임과 미래 지향적 신뢰구축을 위해 진지한 반성과 신뢰할 수 있는 행동을 촉구했다. 장경식 의장은 “매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