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0 (금)

  • 구름조금동두천 -6.2℃
  • 맑음강릉 1.1℃
  • 박무서울 -4.3℃
  • 박무대전 -3.2℃
  • 박무대구 -3.0℃
  • 연무울산 0.1℃
  • 박무광주 -1.3℃
  • 맑음부산 1.2℃
  • 맑음고창 -2.6℃
  • 구름많음제주 5.7℃
  • 구름많음강화 -5.7℃
  • 구름많음보은 -5.2℃
  • 구름많음금산 -4.2℃
  • 구름조금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7℃
  • 구름조금거제 2.1℃
기상청 제공

【에세이】 고향을 향하는 길목에서 / 최동하

 

고향은 언제나 우리의 가슴에 아늑함과 자신이 어려움에 처했을 때 자신을 지키는 수호신이며, 희망과 용기를 가질 수 있게 하는 영원한 마음의 안식처라는 것은 누구도 부인하지 못한다.


수려한 산맥들이 달리고 옥류의 수맥이 달려온 경북 포항시 호미곶. 영일만의 정기어린 봉우산(봉화산의 옛이름)과 양달산 그리고 부늘계, 앞구만, 홈날계, 까꾸리계의 정겨운 해변, 구만 들판을 누비고 순수한 체온의 인맥이 면면히 이어온 산하 이 얼마나 한적하고 평화로운 고장, 내고향 호미곶 구만2리의 모습인가?


들판에 타오르는 아지랑이, 해변에서 수평선으로 불어가는 해풍에 말끔이 세속의 잡념들을 실어 보낼 수 있어 좋고 나의 숨결과 연결되고 끝없는 맥이 이어지고 그안에 부푼희망이 때로는 고향의 속삭임이 고향의 그 골목은 외롭지도 지루하지도 않을 것이다.


조용히 태어나서 언젠가는 돌아가야 할 영원한땅 흐르는 세월과 소슬바람 속에 느끼던 인생의 무상함은 정녕 피할 수 없는 길이라도 언론인으로써 남긴 필적은 백년이고 천년이고 도도히 흐르는 변함없는 물결같으리니 지금 서 있는 길목에서 하루라도 쉴 새 없이 달려가고 싶은 내고향 호미곶 구만2리, 향리로 정하신 나의 입향조 선조로부터 9대를 대대손손 이어오면서 내 유년의 소중한 추억들을 고스란히 간직한곳, 그 맥이 나를 기다리고 있다.


고향을 생각하노라면 문득 떠오르는 어머님이 들려주신 옛이야기 하나 마지막 선비의 지조를 지키시면서 고고하게 살아오시던 내 증조부(동촌어른)께서 손이 귀한 우리 가문에 종손인 내가 태어난데 이어 내 동생이 태어나자 귀한 손자를 둘씩이나 얻게된 것을 감사히 여기시고 마을의 수호신인 호미곶 구만2리 봉우산 입구의 당상목에 잔치상 차려놓고 예를 올리신 후 잠시 체면도 잊어버리시고 봉우산에서 불어오는 하늬바람에 도포자락 날리시면서 덩실 덩실 춤을 추셨다던 모습을 떠올리노라면 어느새 내 눈가엔 뜨거운 이슬이 맺힌다.


최동하 발행인

 

-  2009년 3월 10일자 '경북포항 호미곶마을' 중에서 -


최신기사

더보기

정치

더보기
울진군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친절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오는 15일 기성면 구산리 어촌체험마을 회의실에서 2020년도 기성구산지구 지적재조사사업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주민설명회는 2020년 지적재조사 실시계획과 관련하여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에게 사업의 필요성과 추진절차 등의 설명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올해 진행되는 지적재조사사업은 기성면 구산1리, 구산2리 해안가 주택지 545필지, 약 22만㎡를 1억여 원의 예산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적재조사사업이란 토지의 실제 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지적도)의 등록사항을 바로 잡기 위하여 전액 국비를 보조받아 실시하는 국가사업으로, 지난 2013년부터 현재까지 8개 지구 1,300필지의 토지를 재조사사업 완료해 타인 토지의 건물저촉 해소, 도면상 도로와 접하지 않는 토지의 도로확보, 구불구불한 경계를 반듯하게 정형화하여 이웃 간 토지경계분쟁 및 재산권행사에 따른 주민불편사항을 해소 하였다. 전찬걸 군수는 “사업지구 지정신청을 위해서는 토지소유자 2/3 이상의 동의가 필요하므로 이번 설명회 후 사업지구신청 동의에 적극협조를 당부드린다”며,“3월중으로 경상북도에 지구지정신청을 하고 본격적인 재조사 사업에 들어갈

경제

더보기

기획 · 특집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