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2℃
  • 흐림강릉 17.2℃
  • 흐림서울 18.2℃
  • 구름조금대전 18.8℃
  • 맑음대구 19.0℃
  • 구름조금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19.7℃
  • 맑음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8.4℃
  • 맑음제주 21.1℃
  • 구름많음강화 18.1℃
  • 구름조금보은 18.1℃
  • 맑음금산 18.3℃
  • 구름조금강진군 20.6℃
  • 구름조금경주시 19.0℃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지역

대구교육청, 전국 창의융합 경진대회 본선대회 온라인 개최

URL복사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미래를 만들어 갈 학생들의 창의융합 능력을 북돋우고 협력적 문제해결능력을 함양하는 배움의 장이자 축제인 전국 초·중학생 창의융합 경진대회 본선대회를 지난 8월 예선대회를 거쳐 본선대회를 26일 개최했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상황으로 예선과 본선대회 모두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대회를 개최해 미래 사회에 펼쳐질 사회 모습을 한발 앞서 경험하는 장이 됐다.

 

특히 예선을 통과한 본선 진출 팀들은 전국 각 지역의(광주, 세종, 울산, 경남, 대구) 출전 소재지 학교 교실에서 장소의 벽을 넘어 화상으로 만나 손을 흔들며 서로 인사하고 경쟁을 떠나 새로운 공간에서 만나 축제를 즐겼다.

 

이날 참여한 모든 학생은 한국의 닐 암스트롱이 됐다.

 

이번 대회는 각 지역 해당 학교장의 추천을 받은 초등학생 205팀(410명), 중학생 132팀(264명)이 참가했다.

 

본선대회에는 2인 1팀으로 예선과제 우수 학생 초등 50팀과 중등 31팀이 열전을 펼쳤으며, 본선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과 지도교사에 교육부장관상, 교육감상, 부상이 수여된다.

 

이 대회는 팀별로 프로젝트형 문제를 해결하고, 문제 해결 과정을 프레젠테이션하는 등 미래 사회가 요구하는 창의 융합적 사고력과 더불어 집단지성을 통한 문제해결 능력, 협업 능력 등 미래 핵심 역량을 함양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친구와 함께 머리를 맞대며 소통하고 다양한 지식과 기능을 융합해 해결책을 찾아가는 과정에서 학생들의 미래 역량도 한 뼘 더 성장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초등대회는 19회째, 중학생 대회는 13회째를 맞는 창의융합 경진대회는 2002년부터 창의성 교육이 사회적 관심으로 부각되면서 대구교육청이 핵심 역할을 담당하며 전국대회 규모로 시작한 대회이다.

 

<자료출처 : 대구교육청>


울진군, 저소득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금 지급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저소득 위기가구를 선별하여 1인 40만원부터 4인이상 100만원의 긴급생계지원금을 지급한다고 6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대응 맞춤형 지원프로그램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소득감소 25%이상, 기준중위소득 75%이하, 재산 3억원이하의 생계가 곤란한 저소득 위기가구이다. 인터넷과 모바일을 이용한 온라인 신청은 12일부터, 읍면사무소 현장방문 신청은 19일부터 가능하며 10월 30일 접수가 종료된다. 단,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 긴급복지(생계지원), 타사업 코로나19 맞춤형 프로그램(소상공인새희망자금, 폐업점포재도전장려금, 근로자고용유지지원금,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청년특별취업지원프로그램, 구직급여 등) 지원대상자는 제외된다. 위기사유의 인정기준은 코로나19 이전 대비 근로소득 또는 사업소득이 25%이상 감소한 경우, 9월 30일 기준 구직급여 종료자 중 현재 미취업자로 근로소득 감소, 사업소득 감소, 구직급여 종료 및 미취업 사실에 대하여 본인이 입증할 수 있는 경우에 한한다. 전찬걸 군수는 “긴급생계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위기가구의 생활안정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태하 기

대구교육청, 전국 창의융합 경진대회 본선대회 온라인 개최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은 미래를 만들어 갈 학생들의 창의융합 능력을 북돋우고 협력적 문제해결능력을 함양하는 배움의 장이자 축제인 전국 초·중학생 창의융합 경진대회 본선대회를 지난 8월 예선대회를 거쳐 본선대회를 26일 개최했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상황으로 예선과 본선대회 모두 처음으로 온라인으로 대회를 개최해 미래 사회에 펼쳐질 사회 모습을 한발 앞서 경험하는 장이 됐다. 특히 예선을 통과한 본선 진출 팀들은 전국 각 지역의(광주, 세종, 울산, 경남, 대구) 출전 소재지 학교 교실에서 장소의 벽을 넘어 화상으로 만나 손을 흔들며 서로 인사하고 경쟁을 떠나 새로운 공간에서 만나 축제를 즐겼다. 이날 참여한 모든 학생은 한국의 닐 암스트롱이 됐다. 이번 대회는 각 지역 해당 학교장의 추천을 받은 초등학생 205팀(410명), 중학생 132팀(264명)이 참가했다. 본선대회에는 2인 1팀으로 예선과제 우수 학생 초등 50팀과 중등 31팀이 열전을 펼쳤으며, 본선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과 지도교사에 교육부장관상, 교육감상, 부상이 수여된다. 이 대회는 팀별로 프로젝트형 문제를 해결하고, 문제 해결 과정을 프레젠테이션하는 등 미래 사회가 요구하는 창


울진군, 저소득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금 지급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저소득 위기가구를 선별하여 1인 40만원부터 4인이상 100만원의 긴급생계지원금을 지급한다고 6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기존 복지제도나 코로나19 대응 맞춤형 지원프로그램의 혜택을 받지 못하는 소득감소 25%이상, 기준중위소득 75%이하, 재산 3억원이하의 생계가 곤란한 저소득 위기가구이다. 인터넷과 모바일을 이용한 온라인 신청은 12일부터, 읍면사무소 현장방문 신청은 19일부터 가능하며 10월 30일 접수가 종료된다. 단, 기초생활보장(생계급여), 긴급복지(생계지원), 타사업 코로나19 맞춤형 프로그램(소상공인새희망자금, 폐업점포재도전장려금, 근로자고용유지지원금,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청년특별취업지원프로그램, 구직급여 등) 지원대상자는 제외된다. 위기사유의 인정기준은 코로나19 이전 대비 근로소득 또는 사업소득이 25%이상 감소한 경우, 9월 30일 기준 구직급여 종료자 중 현재 미취업자로 근로소득 감소, 사업소득 감소, 구직급여 종료 및 미취업 사실에 대하여 본인이 입증할 수 있는 경우에 한한다. 전찬걸 군수는 “긴급생계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 위기가구의 생활안정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태하 기